www.eo25.net site

    www.eo25.net  site   


 

 










 

 

 

    © 2004 JOSEPHUS Ri. All rights reserved


LOGIN JOIN
NAME
 들장미소녀 (2012-08-23 14:11:16, Hit : 372, Vote : 0) 
FILE1  보트.jpg (327.9 KB), Download : 7
SUBJECT  生이란

生이란


                                오세영





타박타박 들길을 간다.

자갈밭 틈새 호올로 타오르는

들꽃 같은 것.




절뚝절뚝 사막을 걷는다.

모래바람 흐린 허공에

살폿 내비치는 별빛 같은 것.




헤작헤적 강을 건넌다.

안개. 물안개. 갈대가 서걱인다.

대안(對岸)에 버려야 할 뗏목 같은 것.




쉬엄쉬엄 고개를 오른다.

영(嶺) 너머 어두워지는 겨울 하늘

스러지는 노을 같은 것.




불꽃이라고 한다.

이슬이라고 한다.

바람에 날리는 흙먼지라 한다.





<민음사> 2012 마른하늘에서 치는 박수소리

LIST

352    모란의 緣 [2] 들장미소녀 2013/03/28 372  
351    생각은 꼬리가 길다 [2] 들장미소녀 2013/03/21 607  
350    사랑이 올 때  들장미소녀 2013/03/15 348  
349    알 수 없는 침묵  들장미소녀 2013/02/04 321  
348    쓸쓸한 풍경  들장미소녀 2012/11/12 860  
347    참 좋은 말  들장미소녀 2012/11/06 401  
346    저 노을이 지듯 내 목숨이 사라질 때  들장미소녀 2012/10/26 424  
345    아픔과 치유  들장미소녀 2012/09/25 361  
344    지나치지 않음에 대하여  들장미소녀 2012/09/18 352  
343    옛날 사람  들장미소녀 2012/09/12 378  
342    가을이 묻어 왔습니다  들장미소녀 2012/09/05 376  
341    최신판 식인종 시리즈  들장미소녀 2012/09/04 398  
340    사제는 기도로 보호해야한다  들장미소녀 2012/08/29 517  
   生이란  들장미소녀 2012/08/23 372  
LIST [1][2][3][4] 5 [6][7][8][9][10]..[30] NEXT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eggnar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