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ww.eo25.net site

    www.eo25.net  site   


 

 










 

 

 

    © 2004 JOSEPHUS Ri. All rights reserved


LOGIN JOIN
NAME
 들장미소녀 (2012-09-12 11:58:45, Hit : 378, Vote : 0) 
FILE1  풍경.jpg (395.0 KB), Download : 7
SUBJECT  옛날 사람

옛날 사람


                 - 곽효환 -

  



때론 사랑이 시들해질 때가 있지

달력 그림 같은 창밖 풍경들도 이내 무료해지듯

경춘선 기차 객실에 나란히 앉아 재잘거리다

넓은 어깨에 고개를 묻고 잠이 든 그 설렘도

덕수궁 돌담길 따라 걷던 끝날 것 같지 않은 그 떨림도

북촌마을 막다른 골목 가슴 터질듯 두근거리던 입맞춤도

그냥 지겨워질 때가 있지

그래서 보낸 사람이 있지


  



세월이 흘러 홀로 지나온 길을 남몰래 돌아보지

날은 어둡고 텅 빈 하늘 아래 드문드문 가로등불

오래된 성당 앞 가로수 길에 찬바람 불고

낙엽과 함께 뒹구는 당신 이름, 당신과의 날들

빛바랜 누런 털, 누물 그렁그렁한 선한 눈망울

영화 속 늙은 소 같은 옛날 사람

시들하고 지겨웠던, 휴식이고 위로였던 그 이름

늘 내 안에 있는 당신





이제 눈물을 훔치며 무릎을 내미네

두근거림은 없어도 이런 것도 사랑이라고






[지도에 없는 집], 문학과지성사, 2010.

LIST

352    모란의 緣 [2] 들장미소녀 2013/03/28 372  
351    생각은 꼬리가 길다 [2] 들장미소녀 2013/03/21 608  
350    사랑이 올 때  들장미소녀 2013/03/15 348  
349    알 수 없는 침묵  들장미소녀 2013/02/04 321  
348    쓸쓸한 풍경  들장미소녀 2012/11/12 860  
347    참 좋은 말  들장미소녀 2012/11/06 402  
346    저 노을이 지듯 내 목숨이 사라질 때  들장미소녀 2012/10/26 424  
345    아픔과 치유  들장미소녀 2012/09/25 362  
344    지나치지 않음에 대하여  들장미소녀 2012/09/18 352  
   옛날 사람  들장미소녀 2012/09/12 378  
342    가을이 묻어 왔습니다  들장미소녀 2012/09/05 376  
341    최신판 식인종 시리즈  들장미소녀 2012/09/04 398  
340    사제는 기도로 보호해야한다  들장미소녀 2012/08/29 517  
339    生이란  들장미소녀 2012/08/23 373  
LIST [1][2][3][4] 5 [6][7][8][9][10]..[30] NEXT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eggnara